함께라면 어디든 즐거운 곳 ~

서해안 최대의 해수욕장으로 백사장 길이가 3.5㎞, 너비는 100m, 면적은 3만㎡이다. 백사장의 모래질이 동양에서는 보기 드물게 조개껍질이 잘게 부서진 패각분으로 이루어져 있어 몸에 달라붙지 않으며 물에 잘 씻긴다. 평균 수심 1.5m로 얕은 수심과 경사가 완만하여 가족을 동반하여 해수욕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해안에 심어진 300여 그루의 동백나무가 백사장을 따라 줄지어 있고, 백사장 남쪽으로 4㎞ 지점에 위치한 무인도섬인 다보도와 기암괴석이 잘 발달되어 있어 절경을 이루고 있다.​

대천해수욕장

보령머드축제는 동양에서 유일한 패각분 백사장을 자랑하는 대천해수욕장에서 개최로 해수욕 및 머드체험을 동시에 체험을 할 수 있으며, 청정갯벌에서 진흙을 채취하여 각종 불순물을 제거하는 가공과정을 거쳐 생산된 머드분말(mud powder)을 이용한 머드마사지(해변셀프 마사지, 첨단머드마사지체험)와 머드체험행사가 운영되고 있다.

보령 머드축제

높이 52m, 탑승거리 613m의 바다위를 활강하는 하늘을 날고 싶은 사람들의 욕망을 스릴과 즐거움 그리고 안전함을 강조하며 만들어진 시스템이다. 대천 바다위 하늘위를 짚라인을 통해 하늘을 날아보세요.

대천 짚트랙

국내 최초로 바다위에 설치한 대천 스카이 바이크는 지상에서 2~3m 높이 위의 레일을 달리며 대펀 해수욕장 백사장과 서해안 바다 풍경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다. 자전거 페달방식으로 되어 있으며 대천 해수욕장을 출발, 해안선을 따라 대천항 까지 2.3km의 구간을 40여분간 즐길 수 있는 코스 입니다. 서해는 조수 간만의 차이가 크므로 썰물 보다는 밀물 때 대천 스카이바이크를 이용하면 더 짜릿한 체험을 할 수 있다

대천 스카이바이크

서해안의 최대 매력은 무엇일까?

맑고 고운 물빛으로 길손들을 유혹하는 동해와는 또 다른 매력으로 채워진 서해.

보드라운 모래사장에서 해수욕을 즐기는 동시에 밀물과 썰물의 영향으로 '갯벌체험'을 즐길 수 있어 가족단위 여행객들의 발걸음이 이어진다. 그래서 준비했다. 충남의 해안을 따라 홍성~보령~서천에 자리한 보석같은 해수욕장과 갯벌체험 핫스팟으로 출발!​

대천 갯벌체험

바야흐로 서해안시대를 맞아 해상교통의 요충지이자 어업전진기지로 성가를 한껏 높이고 있는 대천항은 드물게 오염되지 않은 청정수역을 끼고 있는 항구입니다.
바다가 깨끗하여 어족도 풍부해 신선하고 저렴한 회를 즐길 수 있으며 원산도를 비롯하여 외연도, 삽시도 녹도 등으로 떠나는 여객선의 출발지로서 여행객과 미식가가 끊이지 않습니다.

대천항

© 2020 by Daechun Resortel co.